2020년 1월 12일
본문: 고린도전서 14:1-12
제목: “무엇을 추구할 것인가?”
찬양: 꽃들도

설교 개요(Sermon Outline)

 시작하는 질문: 삶의 최종 열매는 무엇을 추구하느냐에 달려 있다. 탐욕을 추구하면 욕망의 열매를, 미움을
추구하면 증오의 열매를, 사랑을 추구하면 축복의 열매를 맺게된다. 당신은 무엇을 추구하며 인생을 살고
있는가? 하나님이 기뻐하실 열매는 어떤 것일까?
 진행하는 질문: 오늘 본문은 고린도교회가 추구했던 대표적 은사 두 가지를 다루고 있다. 그것은 방언과
예언이다. 방언은 사람에게 하는 말이 아니라, 하나님께 말하는 것이며 영으로 비밀을 말하는 것이라고
했다(2절). 방언으로 하는 기도는 깊고 신비롭다. 해서, 바울은 방언을 권장하고, 또 자신도 방언을 한다고
밝혔다(18절). 그러나 방언은 자신을 세우기 위한 은사이다. 통역이 없으면 알아 들을 수 없기에 공적 예배
석상에서는 절제하는 것이 옳다. 반면에, 예언은 하나님 말씀의 선포이기에 누구나 알아 들을 수 있다.
사람들을 굳건하게 세우고, 권면하고, 위로하는데 유익하다고 했다(3절). 여기서 바울은 두 은사의 우열을
비교하는 것이 아니라, 기능에 대해 설명하고 있다. 더 많은 자들에게 소통이 되고, 더 많은 자들의 덕을
세우는데 필요한 것을 추구하라는 것이다. 그렇다. 크리스챤은 개인적 범주를 벗어나 공동체 전체의 축복을
구해야 한다. 자기의 유익보다는 더 큰 차원의 유익을 위해 살아야 한다. 이와같이 더 큰 차원의 열매를 향해
살려면 무엇을 추구해야 할까?

1. 사랑의 길을 추구해야 한다
2. 신령한 것을 추구해야 한다
3. 타인의 덕을 추구해야 한다
삶으로 떠나는 질문: 꽃들도, 구름도 하나님의 영광을 위해 존재한다. 우리의 삶도 마땅히 하나님께 기쁨이 되어야

한다. 이제는 더 높은 차원의 영광을 위해 자신의 삶을 드릴 용의는 없는가?